하나님이 주시기 전까지 우리에게 내일은 없다 – 옥한흠

38

내일

어린아이의 마음처럼 욕심을 버리고 오늘을 위해 기도하라.
하나님이 주시기 전까지 우리에게 내일은 없다.

– 옥한흠 –

출처 : 옥한흠 목사 트위터 @pastor_oak

Share on Facebook0Tweet about this on TwitterShare on Google+0Share on LinkedIn0

About Author

전도사닷컴

근 7년 째 사역 불쏘시개가 되고자 애쓰는 전도사들. Soli Deo Gloria!